default_setNet1_2

창원시, 아이돌보미 50여명 추가채용, 일자리 늘린다

기사승인 2019.08.21  15:42:43

공유
default_news_ad1

- 제공기관 실무자 회의 통해 수요자 중심 서비스 방안 논의

▲ 창원시는 창원·마산·진해센터별로 10~20명 정도의 규모로 아이돌보미를 추가 채용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.

[CNN21=조용기 기자]  창원시(시장 허성무)는 창원·마산·진해센터별로 10~20명 정도의 규모로 아이돌보미를 추가 채용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.

이날 회의는 서비스 제공현황 및 사업 운영의 애로점을 공유하고, 관내 외곽지역대기자 해소 방안과 서비스 질 향상 방향에 대해 논의됐다.

현재 창원시는 창원·마산·진해 3개의 지역별 아이돌봄서비스 제공기관이 있으며, 393명의 돌보미가 활동 중이다.

3개 센터는 하반기에 50여명의 신규 아이돌보미를 모집, 다음 달 5일경 접수를 받고, 인적성 검사 및 면접 심사를 거쳐 최종 선발할 예정이다.(문의 : 창원 283-3226, 마산 231-5868, 진해 551-4436)

이선희 여성가족과장은 “아이돌봄 서비스의 질 향상과 수요자 중심의 서비스공급을 위해 돌보미 추가채용, 보수교육 정례화 등 실질적으로 아이 키우기 좋은 환경을 만들어 나가겠다”고 말했다.

조용기 기자 cwyh0124@hanmail.net

<저작권자 © CNN21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